> 진학탐색 > 대학진학
2018 정시 수험생, 최종 지원 전 가장 고민하는 것은?원서접수 마지막 날 수험생 대거 몰릴 듯
정승주 기자  |  webmaster@edujin.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1.09  12:51:47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Kakao Kakaostory
   
▲ 부산교육청이 주최한 대입정시 지원전략 입시설명회. [사진 제공=부산교육청]

올해 정시 전형 수험생들이 최종 원서접수 시 가장 고려하는 것은 ‘진로와 연계된 학과’로 나타났다.  또한 수험생 중 가장 많은 수가 '마감날 원서접수를 할 것'으로 조사됐다. '눈치작전을 하겠다'는 비율도 절반이 넘었다. 

유웨이닷컴은 2018년 1월 4일부터 1월 7일까지 2018년도 정시 원서접수를 하거나 할 예정인 수험생들에게 온라인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최종 지원 전, 가장 고려한 것을 묻는 질문에 인문계열은 ‘진로와 연계된 학과’를 44.9%로 가장 많이 꼽았다. 이어 ‘대학의 이름 명성’ 31.7%, ‘무조건 성적에 맞는 곳’ 12.8%, ‘통학거리, 교통’ 7.1%, ‘장학금 및 다양한 혜택’ 3.5% 순으로 답했다.

자연계열은 인문계열과 마찬가지로 ‘진로와 연계된 학과’가 53.3%로 가장 높았고, ‘대학의 이름 명성’이 27.4%로 뒤를 이었다. 그리고 ‘무조건 성적에 맞는 곳’ 9.1%, ‘통학거리, 교통’ 7.4%, ‘장학금 및 다양한 혜택’ 2.8% 순으로 답변했다. 인문계열보다는 자연계열이 진로와 연계된 학과에 초점을 맞춰 지원하는 것으로 분석됐다.

첫 정시 원서접수는 언제 했거나, 언제 할 예정인지를 묻는 질문에 인문계열은 ‘마감‘날에 31.7%, ‘접수 셋째 날’이 25.3%, ‘접수 첫째 날’ 23.7%, ‘접수 둘째 날’ 19.2% 순으로 답했다. 반면, 자연계열은 ‘접수 셋째 날’이 31.9%로 가장 많았고, ‘마감 당일’ 31.2%, ‘접수 첫째 날’ 19%, ‘접수 둘째 날’ 17.9%라고 답했다.

접수 마지막 당일, 경쟁률로 눈치작전을 할 예정인지를 묻는 질문에 인문계열은 ‘눈치작전을 하겠다’가 59.3%로 절반 이상이었고, ‘하지 않겠다’가 40.7%였다. 자연계열도 인문계열과 마찬가지로 ‘눈치작전을 하겠다’가 54.7%, ‘하지 않겠다’가 45.3%였다.

유웨이는 “올해 온 오프라인 컨설팅을 통해 본 지원 경향을 살펴보면, 적정 지원을 통해 원하는 대학에 가려는 수험생이 많은 만큼, 원서접수 마지막 날 눈치작전으로 지원하려는 수험생이 대거 몰릴 것”이라고 조언했다.

* 에듀진 원문: http://www.edujin.co.kr/news/articleView.html?idxno=17882
 

   
▲ 기적의 성적향상 노트 <스터디 워크북> 출간 http://bit.ly/2CfdGzm

 

대학진학 기사 더보기  
정승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Kakao Kakaostory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주)36.5커뮤니케이션즈  |  대표 : 신동우  |  사업자등록번호 : 128-86-86329  |  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경기 아 51057
주소 :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호수로 662 삼성라끄빌 426호  |  대표전화 : 070-4218-9350  |  통신판매번호 : 제2014-고양일산서-0437호
등록일 : 2014년 11월 26일  |  발행인 : 신동우  |  편집인 : 신동우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동우
Copyright © 2018 에듀진 나침반36.5도. All rights reserved. E-mail webmaster@eduji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