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세대·고려대 입학설명회 4월 13일 동시 실시
연세대·고려대 입학설명회 4월 13일 동시 실시
  • 이지민 기자
  • 승인 2019.03.25 14: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세대, 수시 모든 전형에 수능 최저 폐지
고려대, 토론면접 제시문 공개

연세대, 고려대 입학 설명회 4월 13일 동시 실시
최상위권 수험생들은 연세대, 고려대 대입 전형계획에 맞춰 대비해야 할 것이다. 그런데 연세대학교와 고려대학교 입학설명회 모두 4월 13일로 같은 날 실시하게 됐다.

연세대학교 2020학년도 입학설명회는 4월 13일 오후 2시, 연세대 대강당에서 진행된다. 고려대학교 ‘2019년 고려대 진로진학콘서트’는 4월 13일 오전 9시 30분 및 오후 2시 30분, 고려대 인촌기념관 대강당에서 총 2회 진행된다.

연세대, 수시 모든 전형에서 수능 최저 폐지
2020학년도 연세대 입학전형계획에 따르면, 수시 모든 전형에서 수능 최저학력기준이 폐지된다. 논술전형은 논술 100%로 607명을 선발하고, 학생부종합전형은 1단계 서류평가, 2단계 서류 및 면접 등으로 1천 91명을 선발한다. 

특기자 전형은 599명을 선발해 모집인원이 25.6% 축소된다. 반면 정시 모집 인원은 확대돼 전년도 1천 11명에서 올해 1천 136명, 전년 대비 12.4% 증가해 선발한다. 

고려대, 정시 선발 인원 증가
2020학년도 고려대 입학전형계획에 따르면, 수시 학생부교과전형으로 400명, 학생부종합전형으로 1천 100명, 학생부종합전형 1천 188명 등을 선발한다. 모두 수능 최저학력기준이 적용된다.

반면 특기자전형만 수능 최저학력기준이 없다. 정시 수능 중심의 선발은 670명으로 전년도 612명과 비교해 9.5% 소폭 증가한 수치이다.

'명문대 합격생 학생부 대공개' 자세히 보기 클릭!
'명문대 합격생 학생부 대공개' 자세히 보기 클릭!

연세대, 고려대 전형별 준비 필요
종로학원하늘교육 오종운 평가이사는 "학교 내신에 자신이 있는 경우는 연세대 수시 학생부종합전형과 고려대 수시 학생부교과전형, 학생부종합전형을 준비해야 한다. 수능 성적이 내신보다 우위에 있는 학생들은 연세대, 고려대 모두 정시 수능 중심 전형에 목표를 두어 대비해야 한다." 라고 말했다.

다만, 올해부터 연세대는 수시 모든 전형에 수능 최저학력기준이 폐지된 반면, 고려대는 수시 특기자전형을 제외하면 대부분 수시 전형에서 수능 최저학력기준을 적용한다. 

연세대 수험 준비생들은 수시의 경우 수능 대비 없이 학생부나 논술, 정시는 수능 집중으로 준비해야 한다. 고려대 수험 준비생들은 수시와 정시 모두 학생부와 수능을 병행해 준비하는 것이 합리적이다.

고려대, 학교추천전형 면접 기출문제 공개
한편, ‘2019학년도 고려대 선행학습 영향평가 결과’ 공지에서 고려대 수시 학교추천I전형, 학교추천II전형일반전형 등에서 실시한 면접 기출문제가 상세히 공개됐다. 연세대도 ‘2019학년도 선행학습영향평가 결과보고서’가 3월 말까지는 학교 홈페이지에 공지될 예정이다.

| 고려대 2019학년도 학교추천 I 전형 토론면접 제시문 (오전)

안암고등학교는 올해의 안암 봉사상 수상자를 선정하려고 합니다. 지난 1년간의 봉사활동 횟수와 시간만을 고려할 때, 1단계 심사를 통과한 다섯 명의 봉사활동실적은 다음과 같습니다.

1. 1단계를 통과한 다섯 명의 후보자(A~E) 중 수상 후보를 두 명으로 압축하고, 그 과정에서 고려한 기준에 대해 설명하십시오.

2. 1번 문항에서 고려한 기준을 구체화하고 보충하기 위해 어떤 정보가 추가로 필요할지 설명하십시오. 

| 고려대 2019학년도 학교추천 I 자연계열 면접 제시문(오전) 

(가) 물체에 작용하는 알짜힘이 0일 때 정지해 있던 물체는 계속 정지해 있고, 운동하던 물체는 일직선으로 등속 운동한다. 이를 뉴턴 운동 제1법칙 또는 관성 법칙이라고 한다. 이 때 물체가 운동 상태를 유지하려는 성질을 관성이라고 한다. 버스에 서 있던 사람이 달리던 버스가 갑자기 정지할 때 앞으로 넘어지려는 것이나, 정지해 있던 버스가 갑자기 출발할 때 뒤로 넘어지려는 것은 모두 관성 때문이다. 또 물체의 질량이 클수록 물체에 같은 힘이 작용해도 물체의 운동 상태가 잘 변하지 않으므로 관성이 크다고 한다.

(나) 조선 후기에 조선 정부가 개화 정책을 적극 추진하고 서양 열강과의 교류를 모색하자 일부 유생들이 크게 반발했다. 이들은 조선 왕조의 정치 체제나 성리학적 질서와 가치관을 수호하려는 목적을 가지고 서양 근대 문물의 수용을 반대했다. 특히 1881년에는 일부 유생들이 척사상소를 올려 서양 열강과 수교를 반대하고, 개화 정책을 중단하고 개화파 인사들을 처단하라고 요구했다.

(다) 물체가 운동 상태의 변함없이 안정적으로 정지해 있는 상태를 평형 상태라고 한다. 우리가 주변에서 볼 수 있는 안정된 구조물들은 모두 힘의 평형과 돌림힘의 평형을 유지하고 있다. 힘의 평형이나 돌림힘의 평형이 깨지면 구조물이 무너지게 된다.

(라) 지구가 약 46억 년 전에 만들어진 이래 지구 환경은 끊임없이 변해왔으며 앞으로도 그럴 것이다. 지구의 기후도 일정하게 유지돼 온 것이 아니라 지질 시대별로 계속 변화해왔다. 한편 오늘날 현대 사회는 지구 환경의 변화로 일어나는 다양한 현상들을 해결하기 위해 지구 온난화 방지를 위한 온실가스 감축, 성층권 오존층 보존을 위한 특정 화학물질 사용의 금지, 사막화 확산 방지 등의 많은 노력을 하고 있다.  

1. 제시문 (나)와 (다)를 제시문 (가)와 연관해 각각 설명하시오. 
2. 제시문 (가)의 현상을 오늘날 사회에서 찾아보고 그 원인을 설명하시오. 
3. 제시문 (나)와 (라)의 내용을 연관시켜 설명하시오. 
4. 제시문 (라)에 비추어 보아, 오늘날 인류가 직면한 환경 문제에 대한 본인 의견을 개진해 보시오.
5. A씨는 매주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버스나 지하철을 타고 출근한다. 월요일에는 항상 버스를 타지만 화요일부터 금요일까지는 버스와 지하철 중 전날 이용한 교통수단을 연속해 이용하는 경우가 더 많다고 한다. A씨의 버스 또는 지하철 이용과 관련된 사건 및 확률 변수의 예를 들고 설명하시오.

* 사진 설명: 연세대학교 [사진 제공=연세대]
* 에듀진 기사 원문: http://www.edujin.co.kr/news/articleView.html?idxno=30332

대입전략서 '2020 수시·정시 백전불태' 자세히 보기 클릭!
대입전략서 '2020 수시·정시 백전불태' 자세히 보기 클릭!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법인명 : (주)36.5커뮤니케이션즈
  •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호수로 662 삼성라끄빌 426호
  • 대표전화 : 070-4218-935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동우
  • 제호 : 에듀진 인터넷 교육신문
  • 등록번호 : 경기 아 51057
  • 등록일 : 2014-11-26
  • 발행일 : 2014-11-26
  • 발행인 : 신동우
  • 편집인 : 신동우
  • 에듀진 인터넷 교육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에듀진 인터넷 교육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dujin.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