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위권 수험생들의 동아줄, 선발 확대된 '적성고사전형'에 주목하라!
중위권 수험생들의 동아줄, 선발 확대된 '적성고사전형'에 주목하라!
  • 정승주 기자
  • 승인 2019.05.21 15: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학년도 선발 인원 4,790명, 지난해보다 154명 증가
-중위권 수험생들의 선호도 높아 매해 경쟁이 치열하므로 체계적 준비 필요
-대학별 출제과목 및 과목별 배점 비율도 고려해 지원 대학 결정해야

올해 적성고사전형 선발인원이 확대되면서 중위권 수험생들에게 절호의 기회가 찾아왔다. 매년 학생부나 수능 성적이 애매한 중위권 수험생에게 ‘기회의 전형’이라고 불리는 적성고사 전형은 기회가 되는 만큼 경쟁률도 높다. 지금부터 2020학년도 적성고사전형 대비 전략을 알아보자.

2020학년도 선발 인원 4,790명, 지난해보다 154명 증가
학생부 교과 성적과 적성고사 성적을 합산하는 적성고사 전형은 교과 성적의 비중이 60%를 차지해 학생부 교과 전형으로 분류된다. 지난해 감소했던 적성고사 전형의 2020학년도 선발 인원은 4,790명으로 지난해보다 154명 증가했다.

고려대(세종) 학업능력고사 전형의 선발 인원이 40명 감소하고, 을지대에서 적성고사를 실시하던 농어촌학생, 을지사랑드림 전형이 폐지됐다.

하지만 서경대 일반학생1 전형 인원이 86명, 평택대 PTU적성 전형이 41명 증가하는 등 다수의 대학에서 선발 인원이 늘면서 올해는 적성고사 전형 선발 인원이 증가세로 돌아섰다.

높은 선호도로 매년 경쟁 치열하므로 체계적인 준비는 필수
적성고사전형의 경우 적성고사 형태가 수능과 비슷하고 교과 과정 내에서 출제되는 만큼 비교적 준비 부담이 적은 편이다.

올해 선발 규모가 다소 확대되기는 했지만 적성 중심 전형은 실시 대학이나 선발 인원이 적은 반면, 중위권 수험생들의 선호도가 높아 매해 경쟁이 치열하다. 

따라서 높은 경쟁률과 합격선에 대비해 대학별 출제유형, 출제과목, 출제범위 등을 고려한 체계적인 준비가 필요하다. 또한 적성고사 전형에만 전념하지 말고 타 유형의 전형들과 함께 수시 지원 계획을 세우는 것이 바람직하다.

대학별 출제과목·과목별 배점 비율 고려해 지원 대학 결정해야
적성고사전형에 지원할 때에는 출제과목 및 과목별 배점 비율도 고려해 지원 대학을 결정해야 한다. 적성고사 전형은 보통 수학 성적이 좋은 학생이 좋은 결과를 내는 경우가 많다.

때문에 상대적으로 수학이 자신 있는 학생은 어느 대학을 지원하더라도 무방하지만, 수학이 약한 학생은 수학을 반영하지 않거나 반영하더라도 비중이 작은 대학을 선택해야한다.

체계적인 모의고사 훈련으로 실제 시험에 대비해야 
적성고사도 수능과 마찬가지로 모의고사 훈련이 실제 시험에 상당한 영향력을 끼친다. 대학별 적성검사 특징을 파악할 때 문항수/시간, 난이도를 파악해, 지원하고자 하는 대학의 모의고사를 반드시 치러야 한다. 모의고사를 보게 되면 시간 안배 훈련 뿐 아니라, 자신이 부족한 유형과 쉽게 풀 수 있는 유형을 구분할 수 있기 때문이다.

또한 수능처럼 OMR 카드 마킹 연습도 해 실수를 줄여가야 한다. 모의고사 후에는 각 문제마다 왜 틀렸는지를 파악해 유사한 문제 유형이 나왔을 때 오답의 함정에 빠지지 않아야 한다.

적성고사의 경우 50-60문항을 60분 정도에 푸는 것이 일반적이어서 시간과의 싸움이 매우 중요하다. 해당 대학의 기출문제를 다량으로 풀어보면서 직관적인 문제 풀이 능력을 기르거나 모르는 문제는 과감히 포기하고 건너뛰는 판단력을 길러야 한다. 즉, 시간을 정해 놓고 지원 예정 대학의 빈출유형을 많이 풀어보는 것이 효율적이다.

유웨이 교육평가연구소 이만기 소장은 "난이도는 대략 수능의 70~80% 수준이므로 수능 준비를 하는 것이 곧 적성준비이기도 하다. 너무 고난도의 문제를 풀기보다는 평이한 난이도의 문제를 중심으로 연습하는 것이 좋다."고 조언했다.

■ 2020․2019학년도 적성고사 전형의 선발 인원 비교

ㅗ*발표 전형계획(2019.2) 기준, 최종 요강은 홈페이지 참조(적성고사 전형 중 별 최대 모집인원 선발 전형만 포함)

*사진 설명: 고등학교 전경 [사진 제공=백신고]
*에듀진 기사 원문: http://www.edujin.co.kr/news/articleView.html?idxno=30949

경쟁력 있는 나만의 학생부를 만들고 싶나요? 잠재력을 깨우는 청소년 매거진 ‘나침반 36.5도’에 그 해답이 있습니다. 인문, 시사, 사회, 과학 그리고 진학뉴스까지.. 다양한 분야의 흥미로운 상식들을 색다른 콘텐츠로 만나보세요. 대입으로 가는 지름길, ‘나침반 36.5도’가 열어드립니다

중·고생 진로·진학 매거진 월간 '나침반 36.5도' 정기구독 신청 클릭!
중·고생 진로·진학 매거진 월간 '나침반 36.5도' 정기구독 신청 클릭!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법인명 : (주)36.5커뮤니케이션즈
  •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호수로 662 삼성라끄빌 426호
  • 대표전화 : 070-4218-935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동우
  • 제호 : 에듀진 인터넷 교육신문
  • 등록번호 : 경기 아 51057
  • 등록일 : 2014-11-26
  • 발행일 : 2014-11-26
  • 발행인 : 신동우
  • 편집인 : 신동우
  • 에듀진 인터넷 교육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에듀진 인터넷 교육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dujin.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