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녀 입시코디, 엄마들도 충분히 할 수 있다! [학부모의 간절한 질문_완결편]
자녀 입시코디, 엄마들도 충분히 할 수 있다! [학부모의 간절한 질문_완결편]
  • 신동우 기자
  • 승인 2019.10.29 13: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과 동영상 주소를 클릭하면 유튜브로 연결됩니다.

지난 시간, 나침반 '비사 프로젝트'에 참여 중인 한 학생의 학부모이 보내 오신 간절한 질문에 대해 나름의 조언과 격려를 해드렸습니다. 이에 감동 받은 학부모께서 다시 제게 감사의 메시지를 보내 오셨더군요. 어제에 이어 오늘 영상에서도 해당 메시지에 대한 코멘트를 해드릴까 합니다.  

학부모의 감사 메시지 요약
영상을 보고 너무 벅차고 감사해서 눈물이 났습니다. 정말 정말 감사드려요. 이렇게 열정적인 조언과 관심은 처음이라 깜짝 놀랐습니다. 딸아이의 미래를 나 혼자 고민도 해보고, 잘 따라와 주지 않는 아이를 보면서 마음도 많이 아파했는데, 왠지 모르게 든든한 빽이 생긴 것 같은 마음이 듭니다. 안개처럼 뿌옇던 학종의 길이 대표님의 조언으로 이제 잘 보이게 됐습니다. 

어디에 하소연 할 데도 없고 조언을 구할 곳도 없어서 고민을 하다가 한말씀 정도는 해주시겠지.. 하고 메일 보냈는데, 너무도 뜻밖의 좋은 말씀을 많이 해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아이가 고1 때는 진로도 막연했고 의지와 열정도 없었습니다. 그러다 고1 겨울방학때 쯤에 제가 그랬죠. 일본어에 관심이 많으니 그쪽으로 가보는건 어떨까, 하고 제안했더니 그제서야 그럴까, 하면서 일본어과에 관심을 가지게 되었습니다. 그래서 2학년 1학기부터 학종을 챙기기 시작했습니다.

딸아이는 애니메이션을 워낙 좋아해서 자연스럽게 일본어를 습득했고 덕분에 회화까지 잘하게 됐습니다. 학교 수업도 일본어와 연결하니 공부에 대한 의지와 열정이 생겼고요. 그로인해 모든 과목의 내신도 올릴 수 있었습니다.

딸아이는 일본애니가 세계적으로 잘 알려진것에 대해 연구하고 탐구해서 우리나라 애니도 세계적으로 알려야 겠다는 꿈을 가지고 있습니다. 고1 생기부에는 이와 관련 내용들이 적혀 있습니다.

인문학 관련 논문탐색도 일본어 학습과 애니메이션의 상관 관계의 주제 논문을 탐색하고 발표해서 2학년중에 제일 높은 점수를 받아 선생님께 칭찬을 받았었습니다.

영어시간에는 뉴욕타임즈, BBC에 게대된 일본관련 기사를 찾아 스스로 분석해서 자료를 제출하기도 했습니다. 한국지리시간에는 보고서를 쓰기도 했어요. 일본과 관련한 우리나라 지역을 탐색해서 제출했습니다.

이런 딸아이의 모든 것들이 대표님 덕분이라고 생각합니다. 엄마들과 아이들에게 나침반은 캄캄한 밤바다의 등대와도 같습니다. 그 등대의 불빛을 보면서 열심히 따라가겠습니다. 

어머님이 보내오신 메시지를 읽고 한 가지 단언할 수 있는 점이 있습니다. 어머님의 말씀대로 아이가 학교생활을 하고 있다면 아이가 원하는 '중앙대' 충분히 갈 수 있습니다. 중간에 포기만 하지 않는다면 말이죠.  

위 사례처럼 다양한 노력과 시도 끝에 학생부종합전형의 진정한 의미를 깨닫게 된 학부모들이 있다면 자녀교육을 위한 입시 코디네이터가 될 자질이 충분하다고 말씀드리고 싶습니다. 

자녀 입시코디 엄마들도 충분히 할 수 있다! [학부모의 간절한 질문_완결편]
https://www.youtube.com/watch?v=kZe86gnIf6Y

입시 마스터플렌 SET 신청 클릭!
입시 마스터플렌 SET 신청 클릭!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법인명 : (주)36.5커뮤니케이션즈
  •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호수로 662 삼성라끄빌 426호
  • 대표전화 : 070-4218-935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동우
  • 제호 : 에듀진 인터넷 교육신문
  • 등록번호 : 경기 아 51057
  • 등록일 : 2014-11-26
  • 발행일 : 2014-11-26
  • 발행인 : 신동우
  • 편집인 : 신동우
  • 기사제보 : webmaster@edujin.co.kr
  • 에듀진 인터넷 교육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에듀진 인터넷 교육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dujin.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