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정규직의 정규직 전환 비율 작년 대비 5.1%p 줄어!
비정규직의 정규직 전환 비율 작년 대비 5.1%p 줄어!
  • 이지민 기자
  • 승인 2020.06.15 1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업 168개사 중 66.1% 비정규직 정규직 전환 계획
-기업 46.3%, 비정규직 채용 계획 있어 

기업 168개사 중 66.1% 비정규직 정규직 전환 계획 
기업들의 인력 운용 방향이 보수적으로 바뀌면서, 올해 비정규직을 정규직으로 전환하는 비율 역시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구인구직 매칭 플랫폼 사람인(www.saramin.co.kr, 대표 김용환)이 기업 352개사를 대상으로 ‘올해 비정규직의 정규직 전환 계획’을 조사한 결과, 비정규직을 고용하고 있는 기업 168개사 중 66.1%가 ‘비정규직을 정규직으로 전환할 계획이 있다’라고 답했다. 이는 지난해(71.2%)보다 5.1%p 감소한 수치다. 

비정규직을 정규직으로 전환하려는 이유는 ‘숙련된 인력을 확보하기 위해서’가 64%(복수응답)로 가장 많았다. 다음으로 ‘업무 지속성을 제고하기 위해서’(55.9%), ‘업무 효율과 성과를 높이기 위해서’(35.1%), ‘계속 채용 및 교육하는 비용이 더 커서’(17.1%), ‘양질의 일자리 창출에 동참하기 위해서’(13.5%) 등을 들었다. 

정규직 전환 비율은 전체 비정규직 직원 대비 평균 47.3% 수준으로 집계됐다. 구체적으로는 ‘10%’(22.5%), ‘50%’(16.2%), ‘20%’(15.3%), ‘100%’(11.7%), ‘80%’(9%) ‘30%’(8.1%) 등의 순이었다. 

이들 기업 중 대다수(96.4%)는 정규직으로 전환하는 비정규직에 대해서도 기존에 근무 중인 정규직과 동일한 처우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반면, 비정규직을 정규직으로 전환하지 않는 기업들(57개사)은 그 이유로 ‘단순 반복 업무를 담당하고 있어서’(35.1%, 복수응답)를 첫번째로 꼽았다. 이어 ‘업무량이 유동적이라서’(26.3%), ‘노동시장의 유연성을 위해서’(21.1%), ‘인건비 상승이 부담돼서’(19.3%) 등이 있었다. 

기업 46.3%, 비정규직 채용 계획 있어 
한편 전체 응답 기업의 46.3%가 ‘비정규직을 채용했거나 채용을 계획하고 있다’고 밝혔다. 

비정규직을 뽑는 이유는 ‘고용 유연성을 유지하기 위해서’(47.9%, 복수응답)가 첫 번째였다. 이어서 ‘휴직 등 일시적 결원에 대한 충원이 필요해서’(29.4%), ‘인건비 부담을 줄이기 위해서’(23.9%), ‘난이도가 낮은 업무여서’(19.6%) 등의 순이었다. 

비정규직을 뽑는 직무는 ‘서비스’(27%, 복수응답), ‘제조/생산’(20.9%), ‘영업/영업관리’(13.5%), ‘인사/총무’(9.2%), ‘재무/회계’(9.2%), ‘마케팅’(8.6%), ‘IT/정보통신’(8.6%) 등이 있었다. 

반면, 비정규직을 뽑지 않는 이유는 ‘업무 지속성을 제고하기 위해서’(49.2%, 복수응답), ‘업무 효율과 성과를 높이기 위해서’(33.9%), ‘양질의 일자리 창출에 동참하기 위해서’(19%), ‘계속 채용 및 교육하는 비용이 더 커서’(15.9%) 등의 순이었다. 

*에듀진 기사 URL: http://www.edujin.co.kr/news/articleView.html?idxno=33127 
기사 이동 시 본 기사 URL을 반드시 기재해 주시기 바랍니다. 

나침반 정기구독하고 적립금 3만원 받자! 정기구독 이벤트 클릭!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법인명 : (주)36.5커뮤니케이션즈
  •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호수로 662 삼성라끄빌 426호
  • 대표전화 : 070-4218-935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동우
  • 제호 : 에듀진 인터넷 교육신문
  • 등록번호 : 경기 아 51057
  • 등록일 : 2014-11-26
  • 발행일 : 2014-11-26
  • 발행인 : 신동우
  • 편집인 : 신동우
  • 기사제보 : webmaster@edujin.co.kr
  • 에듀진 인터넷 교육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에듀진 인터넷 교육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dujin.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