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 탐방] 세계 인재가 상하이에…유학의 성지 '푸단대학교'
[대학 탐방] 세계 인재가 상하이에…유학의 성지 '푸단대학교'
  • 김해림 기자
  • 승인 2019.08.12 1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가 주목하는 대학 '푸단대학교' 알아보기

영국의 대학평가기관 Quacquarelli Symonds(이하 QS)에서 발표한 2018 QS 세계 대학 순위에서 중국은 무려 39개 대학의 이름을 올렸습니다. 이 중에서도 3개 대학은 50위 안에 이름을 올렸는데요. 바로 칭화대학교, 베이징대학교, 그리고 오늘 소개할 주인공 '푸단대학교'입니다.

푸단대는 한국에서는 칭화대나 베이징대보다 인지도가 약한 편이지만, 세계가 주목하고 있는 대학입니다. 푸단대, 과연 어떤 학교인지 함께 둘러볼까요?

-이 기사는 <톡톡> 7월호 98p에 4p분량으로 실린 내용의 일부입니다. 
-전체 기사 내용이 궁금하다면 '톡톡' 정기구독을 신청하세요~

놀기만 좋아하는 우리 아이, '책'과 놀게 할 수는 없을까? 재밌는 잡지를 읽었더니 두꺼운 책도 술술 읽혀요! 독서능력이 쑥쑥! 다양한 분야에 걸친 흥미로운 기사로 아이의 시선을 사로잡습니다. 톡톡으로 내 안에 숨은 잠재력을 깨워보세요. 

▼ <톡톡> 정기구독 신청

'톡톡 정기구독' 여름방학 특별이벤트http://365com.co.kr/goods/view?no=139
'톡톡 정기구독' 여름방학 특별이벤트

캠퍼스마다 통통 튀는 매력
푸단대가 가진 4개의 얼굴!

1905년 개교한 푸단대는 중국 근대 교육자인 ‘마상보’가 중국인 최초로 중국에 창립한 대학입니다.

푸단대는 상해에만 무려 4개의 캠퍼스를 가지고 있는 거대한 학교인데요. 먼저 네 개의 캠퍼스 중 가장 규모가 큰 한단교구는 북쪽으로 상하이 재경대학을 끼고 있으며 남쪽으로는 강의실과 기숙사가 펼쳐져 있습니다.

약학과와 법학과 등이 있는 장완교구는 중국의 대학 캠퍼스 중에서도 가장 예쁘기로 유명한 건물인데요. 오바
마 전 미국대통령이 상하이에서 연설을 할 때도 이 캠퍼스를 사용하기도 했답니다.

이밖에도 의학과가 있는 펑린교구, 컴퓨터관련 학과가 소재한 장장교구가 있습니다. 푸단대 학생들은 학교에서 발급되는 학생카드를 이용하면 무료로 셔틀버스를 타고 각 캠퍼스를 이동할 수 있답니다.
 

▲대학 캠퍼스에 앉아 있는 학생들[출처=yarchetypes.wordpress.com]

중국 무역 허브 ‘상해’ 꽉 잡고~
세계로 뻗어 나가는 푸단대!

푸단대는 해외 교류가 활발한 상해의 지리적인 특성 때문에 해외 대학과 교류가 많고, 교환학생, 유학생 수가 상당히 높습니다.

그래서 유학생이나 외국인 학생에 대한 대우가 매우 좋은 편이고, 이들을 위한 학교의 케어 시스템도 잘 되어 있는 편이지요. 특히 복단대의 법학과는 하버드 로스쿨과 자매결연이 되어있어 졸업 후 하버드 대학원에서 국제 변호사 과정을 밟을 수 있습니다.

푸단대의 학과들 중 인기가 높은 학과들을 꼽으라면 경제, 경영계열 학과와 법학과를 들수 있는데요. 기업 유치가 잘 되고, 대기업이나 해외 기업 지사가 잘 들어서는 상해의 지역적인 특징 때문에 이 학과들을 졸업한 학생들은 양질의 취업 기회를 얻을 수 있습니다.

중국 유학 성공하려면? ‘5계명’을 지켜라!
하지만 중국 유학은 말처럼 쉬운 이야기가 아닙니다. 실제로 유학 전문가들은 대니얼 디포의 소설 ‘로빈슨 크루소’에 중국 유학생들을 빗대기도 합니다. 그만큼 적응하기 어렵다는 이야기지요.

가장 큰 이유는 바로 ‘언어’입니다. 영어는 초등학교부터 필수과목으로 배우기 때문에 영어권으로 유학을 갈 경우 비교적 쉽게 공부를 시작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중국 유학을 가게 되면 중국어로 진행되는 수업을 들어야 합니다. 물론 유학생들을 위해 영어로 진행되는 수업이 있긴 하지만, 본과 수업을 받을 수 없고 본토 학생들과 친해질 기회도 얻기 힘듭니다.

이에 중국 유학을 경험한 선배 유학생들은 유학을 고민하는 학생들에게 ‘중국 유학 성공의 5계명’을 제시하기도 했는데요. 그 내용을 한 번 살펴볼까요?

1.교수님 말씀을 존중하고, 약속은 무조건 지켜라.
2.외국인이라고 자만하지 말라.
3.중국의 문화를 존중하라.
4.중국어를 못해도 학업은 포기하지 말라.
5.중국 학생들과 친하게 지내라.

될성부른 나무, ‘푸단부중’이 알아본다!
한편, 일찌감치 성공적인 중국 유학의 꿈을 이루기 위해 중·고등학교 과정부터 중국에서차근차근 밟아가려는 학생들도 늘고 있는데요. 푸단대에도 이런 어린 학생들이 모이는 곳이 있습니다. 바로 ‘푸단대학부속중학교’입니다.

이곳은 로컬부와 국제중문부, 국제영문부로 구성돼 있으며, 모든 부서는 복단부중이 직속으로 관리합니다. 유학을 간 대부분의 한국 학생들은 국제중문부에서 수업을 받고 있는데요. 소그룹 수업으로 첫학기에는 중국어를 위주로 공부하며 영어와 수학도 수준별 분반 수업을 진행합니다.

또한 대부분 유학생들은 중국인 학생들과 생활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지며, 성적이 우수한 학생은 중국 학생들이 모여 있는 로컬부에서 수업을 받을 수도 있지요.

푸단부중에서는 졸업생 70% 이상이 푸단대를 비롯해 칭화대, 베이징대, 상하이교통대 등 중국 내 명문대학에 진학하고 있습니다. 또 일부 우수학생들은 하버드, 옥스퍼드, 캠브리지 등 세계 유명대학으로도 진학하고 있지요.

더 넓은 세계 속으로 나아가는 미래를 꿈꾸는 친구들은 푸단부중에서 그 꿈을 펼쳐 나가는 건 어떤가요?

■ <톡톡> 7월호 해당 페이지 안내 

*사진 설명: 장완캠퍼스 [사진 출처=fudan.edu.cn]
*에듀진 기사 원문: http://www.edujin.co.kr/news/articleView.html?idxno=31469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법인명 : (주)36.5커뮤니케이션즈
  •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호수로 662 삼성라끄빌 426호
  • 대표전화 : 070-4218-935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동우
  • 제호 : 에듀진 인터넷 교육신문
  • 등록번호 : 경기 아 51057
  • 등록일 : 2014-11-26
  • 발행일 : 2014-11-26
  • 발행인 : 신동우
  • 편집인 : 신동우
  • 에듀진 인터넷 교육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에듀진 인터넷 교육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dujin.co.kr
ND소프트